•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프로젝트 게시판
    • english
    • korean
  • 교구소개
    • 교구장인사
    • 군종특별교구소개
    • 교구현황
    • 군승안내
    • 군사찰찾기
    • 주요활동
    • 둘러보기
    • 오시는길
  • 교구소식
    • 공지사항
    • 행사일정
    • 자료실
  • 미디어사자후
    • 동영상법문
    • 행사갤러리
    • 사진갤러리
  • 참여마당
    • 카페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카페만들기
    • 카페리스트
    • 카페새로운글
    • 블로그리스트
    • 블로그새로운글
  • 만인동참
    • 만인동참소개
    • 후원안내
    • 군포교후원등록단체
홈 > 미디어사자후 > 불교뉴스 / 종단뉴스  
   
제목 “이타자리 정신으로 진언행자 책무 완성”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9-10-18
첨부파일 조회수 66
“이타자리 정신으로 진언행자 책무 완성”

진각종 회당대종사 열반 56주기 추념불사 봉행



진각종(통리원장 회성)은 10월 16일 서울 진각문화전승원 1층 무진설법전서 회당대종사 열반 56주기 추념불사를 봉행했다. 추념불사에는 경정 총인을 비롯해 혜일, 성초, 혜정, 수성 정사 등 기로스승과 통리원장 회성 정사, 교육원장 덕정 정사, 위덕대 장익 총장 등 스승과 유가족, 신교도 5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정공 △삼귀명례 △육바라밀 꽃 공양 △개회예참 △종조법어 봉독(교육원장 덕정 정사) △추념사(통리원장 회성 정사) △추념의 노래(탑주, 밀각심인당 연합합창단) △반야심경 봉독 △진각종가 제창 △폐회예참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통리원장 회성 정사는 추념사를 통해 “종조님께서는 ‘생활불교는 진리를 알고 행하는 것’이라고 가르침을 주셨다. 우리 모두 이 가르침을 받들어 스스로 뉘우치고 행함으로써 깨달음의 문을 열어가야 할 것”이라며 “종조님의 무진서원에 보은하면서 참회와 심인, 진각으로 이어져 온 정법의 빛과 길로 뭇 생명을 인도하고 세세생생 온 누리에 넘쳐나도록 해야겠다”고 당부했다. 회성 정사는 이어 “종단은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스승님들과 신교도 대표들로 구성된 종단발전협의회가 가동되면서 진각 100년을 향한 밑그림도 그리고 있어 어느 때보다도 우리들의 서원과 결집이 요구된다”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오전 10시 서울 총인원 내 탑주심인당과 진각성존 회당대종사 열반지인 불승심인당, 탄생지인 울릉도 금강원, LA 불광심인당 등 국내·외 각 심인당에서도 56주기 열반절 불사를 일제히 봉행했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불교계 사회적기업가 양성 박차
“불교미래 바꿀 승가공동체 복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